통신사 라이벌 kt가 연일 전력보강을 하고 있는 가운데 SKT T1에서도 새로운 소식이 나왔습니다.

 

새로운 정글러 피넛 선수의 영입입니다.

 

피넛선수는 나진에서 데뷔해 지난해 락스 타이거즈의 정글러로 활동하면서 잠재력이 만개한 선수입니다. 특히 탑 라이너였던 스맵 선수와의 호흡이 좋아 탑-정글러 캐리 메타에서 더욱 뛰어난 활약을 보여주었습니다.

 

벵기 선수가 계약 종료되면서 약해진 정글러를 보강하는데 성공한 SKT는 이제 탑 라이너만 공석입니다.

 

 

현재 SKT 멤버

 

탑 :

정글 : 블랭크, 피넛

미드 : 페이커

원딜 : 뱅, 에이밍

서폿 : 울프, 태훈

 

SKT의 새로운 탑 라이너로 플레임 선수가 자주 거론 되고 있는데 썸데이 선수도 만만치 않은 기량을 보유한지라 누가 새로운 탑 라이너가 될지 기대되는군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