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배달시키면 너무 많아서 다 먹기 힘들고, 그렇다고 해먹기는 귀찮고 마땅히 먹고 싶은게 없을땐 편의점에 간다.

이번엔 GS25 편의점의 직화 라볶이를 먹어보았다.

저 직화 시리즈는 부대찌개도 있는데 맛이 괜찮아서 라볶이도 믿고 구매해보았다.

 

 

직화 라볶이는 양은 2인분 정도이며 가격은 4,900원이다. 김밥천국에서 라볶이 5,000원씩 하던걸 생각하면 가격은 나쁘지 않은 편이다.

 

 

포장 열고 떡이나 그런게 적어서 이게 2인분이 될까 싶었는데 맨 아래 사리면이 통째로 있다.

그래도 진짜로 둘이서 먹을거라면 떡은 따로 추가해서 먹는걸 추천함

 

내용물로는 떡볶이 소스, 떡, 양배추, 파, 양파, 어묵, 야끼만두, 사리면 이렇게 들어있다.

 

 

집에 떡 좀 남은거 있어서 더 넣음. 요리하는 친구가 떡 좀 달달 볶아서 하면 더 맛있다고 해서 기름 두르고 떡만 먼저 1-2분 정도 볶아주었다.

 

양배추, 파, 양파 등을 이제 투하하고 물을 넣어준다. 종이컵으로 3컵 넣으라고 레시피에 써있어서 정확히 3컵 넣었다.

 

 

물에 이제 떡볶이 소스도 넣어서 풀고, 집에 있는 파도 더 썰어서 넣고 끓인다.

빨리 끓으라고 포장될 때 덮여있던 플라스틱 뚜껑을 덮었는데 이거 열때문에 막 뒤틀린다.

뚜껑으로 쓰면 안될듯..

 

 

떡도 좀 익을 때까지 팔팔 끓인다.

 

 

 

아직 멀었다 좀 더 끓여야 한다.

 

 

정당히 끓은 것 같으면 면과 어묵, 만두를 넣어 준다.

 

 

 

나중에 넣은 재료들도 다 익으면 떡볶이 완성.

 

맛은 나쁘지 않다. 근데 매움.. (죠스떡볶이도 매워함)

아마 정상적인 미각을 가지신 분들은 매콤하다고 드실 것 같다.

그리고 국물이 많아서 혼자 먹기엔 좀 양이 많음. 라면먹고 떡이랑 또 먹는 기분

 

혼자 집에서 라볶이 해드시고 싶으신 분에게 추천합니다. 편리해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