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롤챔스 서머 우승, 롤드컵 4강 등 꾸준히 좋은 성적을 올린 락스 타이거즈에서 SNS를 통해 선수단에게 최대한의 이적 기회를 제공코자 접촉허가서를 제공했다고 합니다.

대상은 정노철 감독, 김상수 코치, '고릴라'강범현, '프레이' 김종인, '쿠로' 이서행 선수 입니다.

롤드컵때도 해체설이 돌았지만 부정했는데 우려가 현실이 된 것 같습니다.

 

 

선수 이적을 최대한 돕는다는 걸로 봐서 락스 타이거즈는 사실상 해체 수순을 밟는다고 봐야할 것 같습니다.

 

팀컬러가 유쾌해서 참 좋은 팀이였는데 감독 이하 선수들 모두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볼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Recent posts